<"선천의 3D법칙인 해자축. 인묘진. 사오미. 신유술과 같은 3D방합의 운동이 자오묘유 중심의 본중말 운동이라는 우변원의 관점에서 본다면
그 중심이 진술축미로 바뀌는 후천에 자축인. 묘진사. 오미신. 유술해가 아닐까 하는 추측이 잇는데" 이 부분 우변원에 있지 않나요.
그러면서 3회가 중심이 되는 듯합니다.>

問1. 그렇다면 안초 선생님께선 후천이 자축인水. 묘진사木. 오미신火. 유술해金의 3방합으로 움직인다고 본다는 것이신지요?
안초님의 답변은 제가 이해하기로는 진술축미가 中으로서 자[축]인水. 묘[진]사木. 오[미]신火. 유[술]해金. 이렇게 된다는 이야기로 이해가 되는데.
혹은 진술축미가 土임으로 자축인土. 묘진사土. 오미신土. 유술해土로 이해가 되는데.
1. 제가 안초님의 생각을 제대로 해석한 것인지요?
답] 저는 어른들이 1이면 1이라고 인지할 능력밖에 없습니다. 솔직히 이것도 힘듭니다. 그런데 여기에 더 나아가 법칙을 마음대로 만든다는 것은 상상할 수 없습니다. 너무 오버하지 마시고, 있는 것만 제대로 인지 하십시오. 이것도 힘든 것 아닌가요.

<위 질문내용에서 위 말씀은 잘 이해 하지 못하겠지만, 결과적으로 1D土化에서 신이 성립하는 것이 정역입니다.>

 

 

問2. 1D토화. 2D상화. 3D금화 라고 알고 잇습니다.
3D를 1D의 폭발. 기세로서 여쭤본 것이엇습니다.
1D가 기준. 2D가 제어. 3D가 폭발(기세) 라는 소우주적 관점과 연관해서 질문드린 것이엇습니다.
즉 3D금화세계(후천)는 기준이 되는 1D土化의 기세. 즉 土의 폭발. 土기세의 세계가 아니냐는 것 입니다.
결과적으로 1D토화에서 神이 성립하는 것이 정역이라고 말씀하셧는데.
이것은 즉 土神을 의미하는 것 아니신지요?
표현상 3D土 라고 해도 의미는 상통하지 않을까 싶습니다.
말씀하신 1D土化에서 신이 성립하는 것이 정역이라는 이야기는
2. 곧 정역은 土化의 3차원적 大부활 폭발이란 말씀 아니신지요?
답] 그렇습니다. 변화 즉 탄생 혹 개벽에 대한 말씀입니다.
 
問3. 공간적인 관점에서 38번 수산건괘가 나온 경우.
38번 수산건의 경우 知止矣哉. 利見大人. 反身修德의 풀이가 나온 것으로 압니다.
그렇다면 수산건의 공간적 특징을.
지지의재. 머무름을 알고 잇다.
리견대인. 대인을 만나니 이롭다.
반신수덕. 몸을 돌이켜 덕을 쌓는다.

 

이렇게 해석할 수 잇지 않나 싶은데.
3. 즉 수산건괘의 공간을 가지고 잇는 사람은
위 3가지 특징을 본질적으로 가지고 잇다고 할 수 잇겟는지요?

답] 가운데 해것은 중화(리)를 이루면 대인을 만난다. 라고 저는 해석합니다.
그렇습니다. 위 상을 갖고 있고 때를 만나면 위 모습들이 나타나겠지요. 물론 안 나타나고 생을 마칠 수도 있습니다

Posted by 무중 이승수 지지닷컴

댓글을 달아 주세요